Fixed headers - fullPage.js
text
이미지
이용자게시판이용자게시판 목록
제목:나는양평군노인복지관[모니터링요원]이었다.
22-11-08 12:53 1,221회 0건

제목:나는양평군노인복지관[모니터링요원]이었다.

 

10월 끝을잡고서 난 지금 이별준비를하고있다.

슬며시 눈물이피어오른다.양평군청소속 2022.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지역사회통합돌봄활동메니저

신중년경력형 기간제.취업일자리서류를 제출했다.

지역사회어르신을 위한봉사 그래! 한번해보는거야!

2022년3월 퐈이팅 외치면서 의미있는 삶 속으로발걸음을 내디뎠다.

서류합격 면접도 합격했다. 

소속은양평군청 지역돌봄과.방문또는전화안부확인 말벗해드리는드리는

업무이다.업무장소는 양평군 노인복지관[ 건강증진팀]이다.

양평군민전체인구 2021년 기준 120.924명인구중60세이상인구 45.164명 어르신을위해

생산적.성공적 어르신 건강과행복 섬기는마음으로노년의빛이나는

삶을 디자인하시는  복지관관장님.부장님과전직원 모습은 위대함을느끼게했다. 

[건강한家] 맞춤형식사지원양평군12개면 기초생활수급.차상위

100분 어르신과 식사배송확인밎 전화안부인사[모니터링] 업무이다.

전화기너머 어르신 음성으로 하루의 근무를시작한다.

가끔은전화기부여잡고 가슴아려옴을 느끼며 울기도했다.어르신은 내게부탁을하셨다.

선생님에게는 말할수있어요.

나를 꼭 요양원입소하게 해주세요.당신을 요양원으로 갈수있도록

도와달라고.병원 입.퇴원반복하시는 어르신은 빨리 [요양원]으로

가고싶다고 꼭가야한다고 내게 부탁을하신다.딸 셋 모두 매주 먼길 오가며 얼마나 힘들겠냐!

자식에게 미안하다며 목메인음성이 저너머 전화선에서

어르신 간곡한 음성이  내온몸을휘감았다.

산속길 끝 외딴하우스집어르신 자택방문하고 퇴근후 집에돌아온 날은

밤잠을 뒤척였는데. 하우스 어르신께서 연락이왔다.

LH 도움받아 빌라로 이사하게 됬다는소식에. 팀장님께 자세한내용

말씀드리고 챙겨주신 음식과 내가구입한소박한 화장지들고

달려가 찾아뵈올때 가슴벅찬기쁨의 희열을 느꼈다.

[나의업무는 지역사회통합돌봄 활동메니저이다]

직접어르신 자택방문찾아뵙기도 하고 매일매일 어르신 안부확인

어언 8개월 기간속에서 12개면 어르신과의 정겨운 목소리로주고받은 정이 한켜한켜 쌓여갔다.

 긴 ~장맛비 태풍으로 중부지방 양평군 곳곳에 하늘에구멍뚫린것럼

폭우가 쏟아졌다. 어르신은 울먹이시며  먹을게 아무것도 없다하셨다.

동사무소에서도 부녀회에서도 물마저도 아직 오지않는다하신다.

높은산에서  돌무너기가 떠내려오고  어르신자택 오래묵은 씨간장독과 마당살림을

몽땅 수마가 쓸고갔다시며 울고계셨다.

급히 팀장님이 챙겨준 음식 준비해 어르신자택을찾아뵈오니

계곡냇가에 포크레인과 덤프트럭.공사가한창이었다.

무서운 수마의 흔적앞에서 어르신손을 붙잡고한참을눈물을 삼키었다.

 

  네비에 주소가 잡히지않은어르신이 살고계신  길은좁고 몹시높고 험했다.

차를안전한곳에 주차하고 1키로걸어오르니

오래전부터 사람이살지않은것처럼 온갖쓰레기,거미줄

그곳에 어르신이 혼자 생활하셨을 생각에 가슴아려왔다.

[그무서운코로나] 전세계를 마비시키면서 어마어마한 경제적 손실나고.

2년넘은시간속에서 우리는조금씩 코로나와 마주하면서 아주천천히

일상속으로 조심스럽게 걸어들어갔다.

2022년5월 부터 드디어 복지관 현관문이 바빠졌다.

어르신 모시게된 기쁨의날이왔다.

복지관 관장님 부장님 전직원모두의 분주함속에

어르신을 섬기며 맞이하는 친절한 모습은놀라웠고 경이로웠다.

누구나 피할수없는 늙어가는 자연의 섭리와 우리는 마주하게된다.

나도 어르신처럼 늙어가는 그길을 언젠가는 걸어가야한다.

언제부터인가 나는 좋은 습관이생겼다.어느장소에서나 어르신

만나면 반사적90도 고개와 안녕하세요? 인사를 하고있었다.

좋은습관을 얻게된것은 관장님 부장님이하 복지관 직원분

보고느끼고학습한덕분이다.

이제 나는 어르신 목소리와 이별준비를 해야한다.자연빛이 이토록 어여쁜날

가슴뛰는 방김을 해주시던 양평군 12개면[건강한 家] 맞춤형영양식 받고계신어르신

건강과 행복을 기원해본다

2022.10,31 끝자락잡고 8개월동안 전화기 너머어르신과

한켜한켜쌓인정 내마음에 저장하면서.

기간제 모니터링 요원 옷를 벗는다

[나는양평군노인복지관 모니터링요원이었다]

[지역사회통합돌봄 활동메니저]

경력형신중년 2022.10.31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경기도 양평군 양평읍 중앙로 111번길 34-6 (공흥리 568) FAX:031-774-9750 E-mail:ypsilver21@hanmail.net
COPYRIGHT © 양평군노인복지관 All right reserved. Designed by MIR